• 윤석열 검찰총장.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4일 자신의 사퇴설과 관련한 입장을 표명한다.

대검찰청은 윤 총장이 이날 오후 2시 대검 현관에서 입장 표명은 한다고 밝혔다. 입장 표명과 관련한 내용은 확인할 수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윤 총장이 직접 내용을 준비, 발표를 예고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사퇴 표명을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윤 총장은 최근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는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 설립에 반기를 들었다.

전날 대구 고·지검을 방문한 자리에서는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이라고 하는 것은 어떤 부패를 완전히 판치게 하는 ‘부패 완판’으로서 헌법정신에 크게 위배되는 것으로 국가와 정부의 헌법상 책무를 저버리는 것”이라면서 “이는 헌법정신에 크게 위배되는 것이고, 국가와 정부의 헌법상 책무를 저버리는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4 11:57:20 수정시간 : 2021/03/04 11:57:2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