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EM 외교장관회의 계기로 만나 한일정상회담 조율 및 북한 핵문제 소통 협의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15일 오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개최되는 제14차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외교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출국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한일 외교장관들이 15일(현지시간) 스페인에서 만나 일본 수출규제 문제를 논의했다.

16일 외교부에 따르면 강경화 장관은 전날 저녁 아셈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외교장관회의의 만찬을 계기로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일본 외무상을 만나 약 10분간 환담했다.

강 장관은 모테기 외무상에게 이날 도쿄에서 열리는 한일 수출당국 정책대화 개최를 환영하며 이번 대화가 일본 수출규제의 조속한 철회로 이어질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 장 장관과 모테기 외무상은 오는 24일 중국 청두(成都)에서 열리는 한중일 정상회의 계기에 한일정상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계속 조율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북한 핵문제와 관련해서도 긴밀히 소통해 나가기로 했다.

기자소개 김동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16 09:48:57 수정시간 : 2019/12/16 09:48: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