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게 웃는 얼굴은 모든 사람들에게 호감을 준다. 하지만 고르지 않은 치아 배열이나 부정교합 등 치아에 자신이 없는 경우 미소를 망설이며 외모 콤플렉스로도 이어지기도 한다. 치아에서 비롯된 외모 콤플렉스를 극복하기 위해 일반적으로 많이 선택하는 방법은 치아 교정이다.

과거까지만 해도 치아 교정은 10대의 학생이나 20대 사회초년생이 많이 하는 수술이었다. 하지만 경제활동 연령대가 높아지며 스스로를 가꾸는 중년층들이 늘어 최근에는 50대 이상의 연령대에서도 치아 교정을 진행하는 경우가 많아졌다.

일반적으로 중장년층 교정치료는 치주, 보철 치료를 보조하는 역할과 심미적이고 기능적인 교합을 고려한 포괄적인 교정치료로 구분된다. 포괄적인 교정치료는 10대, 20대 등이 시행하는 교정치료와 같은 방법으로 전반적인 치아 배열을 고려하며 발치를 하는 방법이다.

중장년의 경우 이미 노화로 인해 잇몸이나 치아가 약한 상태로 젊은 층의 치아 교정보다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미적 감각 역시 젊은 층과 다르기 때문에 전문가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 적절한 목표를 세워 교정을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치아 교정이 대중화되면서 방법이 다양해진 만큼 교정에 대한 인식이 가벼워진 경향이 있다. 하지만 치아 교정의 경우 오랜 시간을 투자해 진행하는 수술이며 자연치아를 발치까지 하며 되돌릴 수 없는 수술이기 때문에 본격적인 치아 교정 전 의료진과 충분한 상담을 통해 교정 목표를 명확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

김포 다나을치과 노준석 대표원장은 “중장년층의 치아 교정의 경우 목적에 따라 치료 비용과 기간, 난이도가 크게 달라진다”며 “의료진과 상담 및 개인의 건강 상태 등을 고려해 적절한 방법을 선택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02 16:03:26 수정시간 : 2021/09/02 16:0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