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일요일인 18일에도 전국적인 폭염이 계속되겠다. 전국 곳곳에 한때 소나기가 지나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청권, 전라권을 중심으로 기온이 32도 이상으로 오르겠고 체감온도가 33도가 넘는 더위가 이어지겠다.

아침 기온은 서울이 24도, 세종 22도, 대구 23도, 울산도 23도로 시작하겠다. 한낮 기온은 서울이 32도, 안동 30도, 대구 30도, 울산과 부산도 29도로 오르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서해5도·울릉도·독도를 제외한 전국이 5∼60㎜, 남해안·경남 서부·제주도는 전날부터 20∼80㎜의 비가 오겠다.

대도시와 서해안, 남해안, 제주도를 중심으로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보통’ 단계로 나타날 예정이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2m 이하로 비교적 잔잔하게 일겠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18 07:00:13 수정시간 : 2021/07/18 07:0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