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도가 육박하는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옷차림은 더욱 가벼워지면서 이 맘 때 즈음이면 몸매 관리를 시작하는 여성들이 크게 늘어난다. 단기간 다이어트를 통해 체중감량을 하기 위한 방법으로 식이요법이나 운동 등 다양한 노력을 한다.

여성들이 가장 이상적으로 생각하는 바디라인에서는 바로 ‘각선미’가 큰 비중을 차지하는데, 여러 부위 중 다리 라인의 완성이라고 불리는 종아리를 관리하려는 여성들이 증가하는 추세다. 종아리 근육이 과도하게 뭉치거나 발달되어 종아리 알이 심해 고민할 수 있기 때문이다.

흔히 종아리 알이라고 하는 종아리 근육은 보기 싫게 튀어 나와 많은 여성들의 골칫덩이 중 하나다. 운동을 해도 과도하게 뭉쳐 있는 경우라면 쉽게 개선되지 않기에 의료시술의 도움을 받는다. 가장 대표적인 시술로는 ‘종아리보톡스’를 뽑는다.

종아리보톡스는 보툴리늄 톡신이라는 독소를 이용한 주사시술이다. 이 독소를 인체에 무해한 정도로 희석하여 근육이 발달한 부위에 주입하여 근육 사이즈를 축소시키는 원리의 시술이다. 동일한 원리로 사각턱, 승모근 등 다양하게 적용된다.

일반적인 보톡스 시술은 발달된 턱근육을 비롯하여 이마나 눈가, 미간 등 표정주름 개선을 위해 시술이 이루어졌다면, 종아리보톡스와 같이 바디에 시술되는 보톡스는 보다 슬림한 바디라인을 위해 승모근, 허벅지 등에 시술된다. 그 외 다한증 치료에 효과를 기대할 수 있어 비정상적으로 땀이 많이 분비되는 환자들에도 보톡스 시술이 다양하게 적용된다.

비교적 간단한 시술이라 알려졌지만 시술자에 따라 개인 차이가 있기 때문에 시술 전 충분한 상담을 받고 진행하는 것이 작은 부작용이라도 최소화 할 수 있으며 만족스러운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정재호 의정부 메이드림의원 대표원장은 “바디보톡스는 일반적으로 시술 후 2~3주 후부터 눈에 띄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으며 보통 4~6개월 정도 효과를 유지할 수 있다”며 “개개인마다 체형과 발달된 근육 상태 등을 분석하여 정확한 위치에 정량을 주입해야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기에 시술 전 경험이 많고 허가 받은 의료기관에서 시술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6 13:14:00 수정시간 : 2021/06/16 13:14:0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