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는 각종 유해 환경 노출, 노화 등이 원인으로 작용해 하루 하루 탄력을 잃어가게 된다. 어느 날 문득 거울을 보면 유달리 주름이 많이 보이고, 피부가 꺼져 보이며 세월의 흔적이 묻어나는 것을 발견할 수가 있다.

피부 개선에 실리프팅이나 레이저리프팅 등 다양한 방법이 있다. 강력한 리프팅은 그만큼 높은 효과를 부여하지만 피부에 강한 자극을 주면서 표면의 손상이 나타날 수 있다. 피부를 손상시키지 않으면서도 안티에이징 효과를 볼수 있는 방법으로는 비침습적인 울쎄라가 있다.

울쎄라는 세계 최초 초음파 리프팅이다. 미국 FDA와 한국 KFDA 정식 승인을 받았다. 피부 표면 손상을 주지 않으면서 초음파 집속 에너지를 이용해 개선을 하고자 하는 부위를 정확히 타깃점으로 잡아 열에너지를 전달, 콜라겐 재생과 재배열을 유도해 탄력을 되돌리는 시술이다.

피부를 절개하지 않고 오로지 초음파 에너지만을 사용하는 만큼 멍, 출혈, 화상 등이 없는 안티에이징 시술이다. 피부 진피층에서 SMAS층까지 전달된 에너지는 콜라겐 생성을 통해 피부 재생 효과를 부여해 노화 증상을 개선, 리프팅과 타이트닝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울쎄라는 부위별에 따른 피부 각 층 두께에 맞춰 1:1 맞춤 시술이 가능하다. 실시간으로 피부층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초음파 영상기술(Deep See)을 토대로 개개인 피부 상태를 면밀히 관찰할 수 있으며 적절한 강도, 필요한 샷 수를 조절해 시술 깊이나 방향의 정확도를 높여 맞춤 시술을 진행한다.

효과와 안전성이 입증된 시술이지만 이는 정품 장비, 정품 팁을 사용하며 울쎄라에 대한 경험과 노하우가 풍부한 의료진이 집도를 했다는 것을 기반으로 한다. 여러 의료기관에서 흔하게 진행이 되고 있지만 노하우가 뒷받침되지 않은 경우 환자에게 적합하지 않은 에너지 강도나 샷 수로 무분별하게 시술을 하게 되면 효과가 떨어지거나 혹은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반드시 정품 장비, 정품 팁을 사용하는 지를 확인해야 하며 울쎄라 시술에 대한 학술 발표나 자문을 진행한 전문 의료진이 집도를 하는지 살펴보는 것이 좋다. 같은 장비라고 할지라도 의사 스킬에 따라 시술 결과가 달라질 수 있으므로, 시술에 대한 깊은 이해도와 임상 경험을 기반으로 안전한 시술이 진행돼야 한다.

박동권 아몬드성형외과 원장은 “가품 장비나 정품이 아닌 팁, 또는 다시 사용하는 재생팁을 사용하게 되면 효과가 미비하고 부작용의 우려가 있어 반드시 정품 정샷을 사용하는 의료기관인지를 확인해야 한다”며 “울쎄라 리프팅 기기에 대해 충분히 이해를 하고 있고, 시술에 대해 숙지하며 높은 이해도와 경험을 기반으로 한 성형외과 전문 의료진이 직접 시술을 집도하는 지도 살펴보아야 하는 부분”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26 14:05:48 수정시간 : 2021/04/26 14:05:4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