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림대춘천성심병원. 사진=한림대의료원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한림대학교 춘천성심병원은 15일 대한적십자사 강원혈액원과 함께 본관 앞 이동 헌혈버스에서 ‘We路(위로)캠페인 생명나눔 헌헐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2004년 혈액수급이 어려운 환자들의 생명을 구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돼 올해로 17년째 이어지는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의 장기 캠페인이다. 지난해까지 교직원들이 나눈 헌혈량은 47만㏄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헌혈자가 급감해 혈액 부족 문제가 더 커진 만큼 병원 교직원뿐 아니라 방문객을 대상으로 헌혈행사를 한다.

기증된 혈액은 수혈이 필요한 지역병원 환자들을 위해 사용하며, 일부는 혈액수급 위기에 대비하기 위해 대한적십자사 강원혈액원으로 보내질 예정이다.

이재준 한림대춘천성심병원장은 “우리 병원 교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이웃에게 전해질 수 있도록 매년 헌혈행사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작은 실천이지만 누군가에게 큰 희망을 줄 수 있는 행사인 만큼 앞으로도 꾸준히 생명나눔을 위한 노력을 이어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5 09:27:38 수정시간 : 2021/04/15 09:27:3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