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 COO 부회장으로 승진한 LG전자 권봉석 사장. 사진=LG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LG전자 최고경영자(CEO)인 권봉석 사장이 부회장으로 승진해 ㈜LG 최고운영책임자(COO)로 선임됐다.

㈜LG는 25일 이사회를 통해 2022년도 임원인사를 단행하고 권봉석 부회장이 ㈜LG COO로서 LG그룹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미래 준비를 강화하는 역할을 맡게된다고 밝혔다.

㈜LG는 내년 1월7일 권봉석 부회장의 ㈜LG 사내이사 선임을 위한 임시 주주총회를 진행한다. 임시주총에서 사내이사로 선임되면 이사회를 통해 대표이사 선임 안건을 논의하는 절차가 진행된다.

또 ㈜LG는 COO 산하에 미래신규 사업 발굴과 투자 등을 담당할 경영전략부문과 지주회사 운영 전반 및 경영관리 체계 고도화 역할을 수행할 경영지원부문을 신설한다. 각 계열사가 고객 가치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現) 경영전략팀장인 홍범식 사장이 경영전략부문장을 맡는다. 재경팀장(CFO)인 하범종 부사장은 사장으로 승진해 경영지원부문장 역할을 맡게 된다.

하 사장은 ㈜LG 재경팀장을 맡아 그룹 전반의 재무 및 리스크 관리와 프로세스 체계화를 통해 사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 앞으로 ㈜LG 경영지원부문장으로서 재경, 법무, ESG, 홍보 등 경영지원 업무를 관장한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5 16:11:39 수정시간 : 2021/11/25 16:1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