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당 평균 약 57만명 영상 조회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삼성전자는 오는 11일 '삼성 갤럭시 언팩' 행사를 앞두고 지난달 28일 공개한 공식 트레일러 영상이 유튜브에서 조회수 1억뷰를 돌파했다고 5일 밝혔다.

이는 공개 일주일여(약 175시간)만에 1억뷰를 넘어선 것으로 시간당 평균 약 57만명, 분당 약 9500명의 전세계 네티즌들이 영상을 본 셈이다. 역대 언팩 트레일러 영상 조회수로는 가장 빠른 수준이다.

45초 분량의 공식 트레일러 영상은 지난 수십 년 동안 모바일 기술의 진화를 보여준다.

"변화는 불가피할 뿐만 아니라 일반적으로 더 나은 것","더 나은 경험을 한번하면 다시 돌아갈 수 없다"라는 내레이션에 이어 '단지 "괜찮은 것"으로 충분한가?(Is "good" good enough?)'라는 질문을 화면 전체에 보여준다.

이어 밝고 웅장한 음악과 함께 스마트폰이 열리면서 거대한 도시 풍경이 보여지고, '(당신의 세상을) 펼칠 준비를 하라(Get ready to unfold)'로 마무리된다.

'단지 "괜찮은 것"으로 충분한가?'와 '펼칠 준비를 하라'는 삼성전자가 공식 초청장 공개 후 전세계 랜드마크에서 진행하고 있는 옥외광고와 동일한 문구다.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은 한국 시간 11일 오후 11시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5 08:36:44 수정시간 : 2021/08/05 08:36: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