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KT엠모바일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KT엠모바일은 매월 1만원 상당의 모바일 상품권과 50GB(기가바이트) 추가 데이터를 동시에 제공하는 더블 쿠폰팩 알뜰폰 요금제 ‘M 기프티 37’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M 기프티 37은 월 2만9700원 통신비에 통화 250분, 문자 250건, 롱텀에볼루션(LTE) 데이터 2.5GB를 기본으로 제공하며 매달 모바일 상품권 ‘기프티쇼’ 1만원 권을 가입 기간 내내 증정한다.

모바일 상품권은 요금제 가입 2개월 후부터 사용자 번호로 문자 발송되며 기프티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카페, 편의점, 외식, 영화 등 다양한 분야의 190개가 넘는 브랜드에서 상품 결제가 가능하다.

이와 함께 KT엠모바일은 M 기프티 37 가입자에게 2년 동안 매달 50GB 추가 데이터를 지원한다. 소비자는 매월 총 52.5GB LTE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고객의 합리적 데이터 사용을 위해 가입자 전원에게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서비스 왓챠 3개월 이용권을 제공한다.

전승배 KT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최근 알뜰폰 산업이 소비자의 높은 관심을 받으면서 업계 내 요금제 경쟁력 강화를 위한 노력이 활발하다”며 “M 기프티 37은 합리적 요금과 더불어 통신과 실생활 소비를 연계한 혜택으로 고객에게 스마트한 모바일 라이프를 지원하고자 기획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8 10:48:48 수정시간 : 2021/05/18 10:48:4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