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 휘센 듀얼베인 시스템에어컨. 사진=LG전자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LG전자는 12일부터 14일까지 서울 대치동 세텍(SETEC)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기계설비전시회(HVAC KOREA 2021)’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135제곱미터 규모 전시관을 마련했다. 상업용, 주거용, 업무용, 교육용 등 고객이 머무르는 다양한 공간의 공기질을 맞춤형으로 관리하는 토털 솔루션을 선보였다.

바람이 지나가는 길을 관리해주는 ‘5단계 청정관리’가 적용된 시스템 에어컨을 처음 공개했다.

신제품은 6월 출시될 예정이다. 5단계 청정관리 기능은 휘센 가정용 에어컨에 먼저 적용돼 차별화된 위생관리 성능을 인정받고 있다.

신제품은 큰 먼지 필터뿐만 아니라 극초미세먼지 필터와 탈취필터 등 공기청정 키트까지 포함된 전면 그릴을 천장에서 밑으로 내려 청소와 유지관리를 편리하게 할 수 있는 ‘공기청정 승강그릴’도 갖췄다.

LG전자는 시스템 에어컨 신제품과 함께 원형 시스템 에어컨, 공기청정 상업용 스탠드 에어컨 등 다양한 상업용 솔루션을 선보였다.

주거용 솔루션으로는 △실외기 1대로 최대 16대의 실내기를 연결할 수 있어 대형 주거공간도 원활한 냉방이 가능한 가정용 시스템 에어컨 ‘멀티브이에스(MULTI V S)’ △높은 에너지 효율과 다양한 라인업으로 주거공간에 최적의 냉방을 제공하는 ‘1방향(1Way) 주거용 시스템 에어컨’ 등을 전시했다.

이밖에도 △기존 휘센 멀티브이 시스템 에어컨에 장착하면 업계 최초로 AI+ 인증을 받은 인공지능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 모듈 ‘LG AI 엔진’ 등 업무용 솔루션과 △국내 최초로 전기식과 가스식의 장점을 합쳐 냉난방 비용을 줄일 수 있는 ‘하이브리드 히트펌프 시스템 에어컨’ 등 교육용 솔루션도 제시한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2 11:00:23 수정시간 : 2021/05/12 11:00:2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