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삼성전자가 미활용 기술 500여건을 중소기업에 무료로 나눠준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21년도 산업부-삼성전자 기술나눔'을 공고한다고 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모바일, 반도체 등에서의 기술을 공개한다, 올해는 모바일기기 213건, 반도체 68건, 디스플레이 68건, 통신·네트워크 45건, 의료기기 31건 등 총 505건의 기술이 해당된다.

기술나눔은 대기업 등이 보유한 미활용 기술을 중소기업에 무상으로 이전해 주는 사업이다. 신청한 기업은 무상으로 특허권 등을 이전받을 수 있다.

기술나눔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산업부나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누리집에 게시된 사업공고에 따라 다음달 10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7 13:47:38 수정시간 : 2021/05/07 13:47:3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