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IBM이 세계 최초로 2나노 공정의 칩을 선보였다.

IBM은 6일 손톱만한 크기의 칩에 500억개의 트랜지스터를 넣은 2나노 칩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IBM의 나노시트 기술이 사용됐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인공지능(AI) 등에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IBM에 따르면 이 칩은 7나노 노드 칩과 비교해 45% 더 높은 성능과 75% 더 낮은 에너지사용을 달성할 수 있다.

IBM은 이 칩을 통해 휴대폰 배터리 수명을 4배 증가시켜 4일마다 충전이 가능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IBM 연구소 총괄 다리오 길 수석 부사장은 "새로운 2나노 칩에 반영된 IBM의 혁신은 반도체와 IT 산업 전체에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6 20:06:56 수정시간 : 2021/05/06 20:06:5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