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전자·ICT·게임
  • KT, 10기가 인터넷 속도저하 논란…"장비변경 과정서 고객정보 연계안돼 발생"
  • 기자장정우 기자 jjw@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04.20 14:33
  • KT 10기가 인터넷 설명 사진=KT 공식 홈페이지 캡처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최근 IT 유튜버 잇섭(ITsub)의 영상으로부터 시작된 KT 10기가(Gbps) 인터넷 품질 저하 논란과 관련, KT 측이 확인해본 결과 장비변경 과정에서 고객정보가 연계되지 않아 발생한 문제인 것으로 확인됐다.

20일 KT 측은 “유튜버에게 연결된 장비가 변경되는 과정에서 고객정보가 연계되지 않아 다른 서비스로 제공되는 상황이 발생했다”며 “당사자에게 구체적인 설명을 했고 상담하는 과정에서 불편이 있었던 부분을 사과하고 피해에 대한 보상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논란은 지난 18일 유튜버 잇섭이 업로드한 KT 10기가 인터넷 사용 후기 영상이 주목받으면서 확산됐다. 잇섭은 영상을 통해 최근 스튜디오를 이사한 후 설치한 10기가 인터넷이 100메가(Mbps) 속도밖에 나오지 않았다는 것을 파악했다고 밝힌바 있다.

뿐만 아니라 고객센터 상담과정에서 인터넷 품질 저하를 직접 증명하기위해 관련 자료를 이메일로 보내야 했다는 불편사항도 언급했다.

해당 영상이 확산된 이후 KT 관계자는 잇섭을 만나 소비자의 입장에서 문제해결 방법에 대해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잇섭은 유튜브 커뮤니티를 통해 “기사가 조금씩 나오고 있는데 '저와 협의'라는 문구가 있지만 협의한 것은 전혀 없다”며 “소비자의 입장에서 인터넷 속도 저하 원인과 함께 추후 다른 분들의 제대로 된 서비스를 위해 이야기를 들은 것 뿐”이라고 전했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20 14:33:11 수정시간 : 2021/04/20 14:33:1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