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 사진=LG유플러스
[데일리한국 장정우 기자] LG유플러스는 14일 황현식 대표가 자사 주식(이하 자사주) 2만5000주를 장내매수 했다고 공시했다.

황 대표는 2009년부터 최근까지 자사주 2만800주를 보유했으며 12일 1만2600원에 자사주 2만5000주(3억1500만원)를 추가로 매입했다.

LG유플러스의 주가는 황 대표가 신임 대표로 취임한 지난달 19일 1만2150원에서 14일 기준 1만3100원으로 7.8% 상승했다.

이번 황 대표의 자사주 매입은 지난달 신임 대표로 취임함에 따라 책임 경영을 실행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기자소개 장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4 19:14:51 수정시간 : 2021/04/14 19:14:5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