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달 중순 푸짐하고 알찬 구성으로 한정 출시 예정
  • 사진=롯데GRS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롯데리아가 '2021 대한민국 대표 레전드버거' 선발을 위한 투표 종료와 함께 2대 레전드버거를 발표했다고 15일 밝혔다.

결선 투표 운영 결과 예선 투표 1위를 차지한 유러피언프리코치즈버거가 1대 레전드버거인 오징어버거와 약 16% 차이로 2대 레전드버거로 선정됐다.

결선 투표에는 총 40만 명이 참여했으며, 투표 결과 유러피언프리코치즈버거는 득표율 약 58%, 오징어버거는 득표율 약 42%를 차지했다.

수제 자연산 치즈 패티에 육즙 가득한 쇠고기 패티까지 넣어 풍성한 맛이 특징인 유러피언프리코치즈버거는 지난 2006년 출시 이후 3개월만에 500만 개 이상 판매되며 소비자들에게 큰 관심을 받은 제품이다.

롯데GRS 관계자는 "고객님들의 많은 관심으로 2021 대한민국 대표 레전드버거 선발 투표를 성황리에 마쳤다"며 "최종 선발된 유러피언프리코치즈버거는 기존보다 더 풍성하고 든든하게 다음 달 중순에 출시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5 17:38:01 수정시간 : 2021/09/15 17:3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