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이용 문화 확산 위해 고객 중심 상품 및 서비스 지속 넓혀 나갈 것”
  • 사진=SK렌터카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SK렌터카가 신규 전기차 고객 확산을 위해 장기 렌털 상품에 무료 충전 서비스 혜택이 포함된 프로모션을 선보였다.

SK렌터카는 이달 전기차 장기 렌털 계약을 진행하는 고객에게 올해 11월 말까지 무료 충전 혜택을 제공하는 ‘충전할수록 e득’ 프로모션을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충전할수록 e득 프로모션이 진행되는 8월 한달 간 SK렌터카에서 전기차 3종(현대 ‘아이오닉5’, 기아 ‘니로EV’, 기아 ‘EV6’)을 계약하는 고객은 누구나 차량 인도 후 오는 11월 30일까지 충전 무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번 프로모션은 충전 횟수, 충전량 제한 없이 무료로 무제한 사용할 수 있어 충전할수록 이득인 점이 특징이다. 자세한 서비스 내용은 출고 차량에 비치된 무료 충전 카드와 안내서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충전할수록 e득 고객에게 제공되는 무료 충전 카드인 ‘EV올인원’ 카드는 한국전력과 환경부에서 운영하는 전국 80%에 이르는 7000여 기의 급속충전기를 별도 회원가입이나 인증 없이 무료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EV올인원 카드는 SK렌터카가 지난해 전기차 장기 렌털 및 무제한 충전 서비스를 통합해 업계 최초로 선보인 ‘EV올인원’ 상품의 핵심 구성요소다.

SK렌터카 관계자는 “SK렌터카는 제주 신라 호텔 투숙객 대상 전기차 무료 카셰어링 서비스 제공, 제주도 내 국내 최대 규모 전기차 전용 단지 조성을 통한 전기차 이용 경험 제공 등 전기차 관련 다채로운 활동으로 국내 전기차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충전할수록 e득 프로모션도 전기차 이용 경험 확산의 일환으로 연내 또 다른 충전 상품을 선보이며 전기차 관련 고객의 긍정 경험을 지속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SK렌터카는 최근 대기 수요가 많은 인기 전기차를 미리 확보해 이지다이렉트 홈페이지 내 실시간 재고를 안내, ‘당일 배송’과 계약 후 일주일 내 차량을 받아볼 수 있는 ‘빠른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5 09:54:48 수정시간 : 2021/08/05 09:5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