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R 수프라. 사진=토요타코리아 제공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도요타가 매출액과 순이익 모두 4~6월 실적으로는 역대 최고치를 달성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교도통신은 도요타가 4일 2021회계연도 1분기(4~6월) 매출액이 7조9355억엔(약 83조2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2.5% 급증했다고 보도했다.

순이익은 작년 같은 기간의 약 5.7배인 8978억엔(9조4000억원)에 달했다.

도요타의 실적 개선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경기 침체에서 빠르게 회복한 미국과 중국 시장에서 신차 수요가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도요타의 지난해 세계시장 자동차 판매 대수는 952만8천438대로 2019년 판매 대수 1위였던 독일 폭스바겐을 제치고 선두로 복귀한 바 있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4 17:47:42 수정시간 : 2021/08/04 17:47: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