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스 0.0' 사진=오비맥주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오비맥주는 비알코올 음료 ‘카스 0.0’가 온라인 누적 판매 200만 캔을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200만 캔은 쿠팡에 첫 입점한 지난해 11월 말부터 올해 7월 중순까지의 누적 판매 수치로 쿠팡 단일 채널 판매량만 집계한 것이다.

카스 0.0는 국내 무알코올 음료 시장에 진입 후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커진 홈파티·홈술 트렌드도 비알코올 음료의 인기도 오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카스 0.0는 알코올 도수 0.05% 미만의 비알코올 음료다.

카스 0.0는 일반 맥주와 같은 원료를 사용하고 동일한 발효 및 숙성 과정을 거친다. 마지막 여과 단계에서 ‘스마트 분리 공법’을 통해 알코올만 추출하기 때문에 오리지널 맥주 고유의 맛을 그대로 구현한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온라인을 통해 손쉽게 구매 가능하고, 집에서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카스 0.0의 인기가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며 “오비맥주는 카스 0.0의 품질력으로 국내 무알코올 음료 시장을 선도하며 소비자 만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30 09:08:51 수정시간 : 2021/07/30 09:0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