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직 소방관 자녀 위한 장학기금도 마련키로
덕평 물류센터 직원들 위한 생계 지원 방안도 수립
  •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쿠팡이 이번 경기 이천 덕평 물류센터 화재로 순직한 고(故) 김동식 소방령 유가족을 평생 지원하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순직 소방관 자녀를 위한 기금도 마련할 방침이다.

쿠팡은 20일 뉴스룸을 통해 고 김동식 소방령 유가족과 덕평 물류센터 직원들에 대한 지원 방안을 발표했다.

쿠팡은 “덕평물류센터 화재 진압 과정에서 고귀한 생명을 잃으신 고 김동식 소방령님의 숭고한 헌신에 모든 쿠팡 구성원의 마음을 담아 다시 한번 깊은 애도를 표하고 유가족분들께도 진심 어린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쿠팡은 “한순간에 가장을 잃으신 고 김동식 소방령님 유가족분들이 어려움을 겪는 일이 없도록 유족과 협의해 평생 유가족을 지원할 수 있는 구체적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이번 화재 진압과정에서 부상을 입고 치료 중인 소방관님에 대해서도 조속히 쾌유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쿠팡은 “구조대장으로서 소임을 다하고 헌신한 고인의 숭고한 뜻을 기릴 수 있도록 유족과 협의해 순직 소방관 자녀분들을 위한 ‘김동식 소방령 장학기금’을 만드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설명했다.

덕평 물류센터에서 일하는 직원들을 위한 대책도 마련한다.

쿠팡은 “화재로 소중한 일터를 잃은 우리 직원분들도 생계에 지장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1700명의 상시직 직원분들에게는 근무할 수 없는 기간에도 급여를 정상적으로 지급하고, 단기직을 포함해 모든 직원분들이 희망하는 다른 쿠팡 사업장에서 일할 수 있도록 전환배치 기회를 최대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물류센터 안전관리와 관련해 쿠팡은 “쿠팡에서 안전은 가장 중요한 가치”라며 “쿠팡은 이를 위해 지난 1년 동안에만 700명의 안전전문 인력을 추가로 고용했으며, 안전관리를 위해 2500억 원 이상을 투자했다”고 했다.

쿠팡은 이어 “덕평물류센터의 경우 지난 2월부터 4개월 동안 전문 소방업체에 의뢰해 상반기 정밀점검을 완료했고 소방 안전을 위해 필요한 추가적인 개선 사항을 모두 이행한 상태였다”며 “이러한 안전을 위한 회사의 노력과 정기적인 비상 대피훈련 덕분에 화재 발생 직후 근무자 248명 전원이 정해진 절차에 따라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었다”고 했다.

쿠팡은 “하지만 이번 화재를 통해 안전을 위한 노력은 끝이 있을 수 없다는 것을 다시 한 번 절감했다”며 “쿠팡은 화재 원인 조사에 적극 협조하고 조사 결과를 통해 추가적으로 필요한 부분이 있으면 적극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화재 예방을 위해 쿠팡의 모든 물류센터와 사업장을 대상으로 특별 점검을 진행해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을 찾도록 하겠다”고 부연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20 11:13:51 수정시간 : 2021/06/20 11:13:5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