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오비맥주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오비맥주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응원하는 ‘싹투어(SSAC Tour)’ 캠페인을 연다고 10일 밝혔다.

싹투어의 ‘싹(SSAC)’은 카스를 뒤집어 놓은 문구로 ‘싹 바뀐 카스(SSAC 바뀐 CASS)’를 의미한다.

싹투어는 투명병으로 바뀐 ‘올 뉴 카스’의 전국 출시를 기념,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매장을 카스 공식 인스타그램 채널을 통해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상생 캠페인이다.

싹투어로 선정된 소상공인 매장은 카스가 전문 광고 촬영팀을 파견해 실내·외 매장 전경, 대표 메뉴 등을 촬영하고 해당 매장을 소개하는 디지털 콘텐츠를 제작해 줄 예정이다.

해당 콘텐츠는 다음달부터 카스 공식 인스타그램 채널을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싹투어는 이달 23일까지 투명병 ‘올 뉴 카스’를 판매하고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참여 신청을 받는다. 싹투어 참여를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카스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투명병으로 변신한 ‘올 뉴 카스’의 전국 출시를 기념해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상생 마케팅 싹투어를 진행하게 됐다”며 “이번 캠페인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0 10:54:10 수정시간 : 2021/06/10 10:54:1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