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달 '메이투씨우씨우' 입점, 중국시장 공략 가속화
티몰 글로벌서 2021~2022 신규 육성 중점 브랜드 선정
  • 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신세계인터내셔날 연작은 이달 중국 뷰티 앱 업체 메이투(meitu)와 손잡고 메이투씨우씨우(美?秀秀) 앱에 정식으로 입점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입점은 올해 초 메이투로부터 입점 제안을 받은 데 따른 결정이다.

메이투는 동명의 뷰티 앱인 메이투를 비롯해 국내에서도 유명한 뷰티플러스, 메이크업플러스 등 10여 개의 뷰티 앱을 개발·운영하고 있다. 전 세계 20억 명의 이용자를 확보하고 있으며, 중국 여성의 90%가 메이투의 앱을 사용하고 있을 만큼 영향력이 막강하다.

연작은 메이투 외에도 전 세계 MZ세대에게 가장 인기 있는 소셜 미디어 라이브방송 채널 틱톡(TikTok)과 중국 내에서 새롭게 떠오르고 있는 공동구매 플랫폼 핀둬둬(?多多) 등 다양한 업체의 러브콜을 받고 입점을 추진 중이다.

특히 중국 역직구 플랫폼인 티몰(Tmall) 글로벌은 연작을 2021~2022년 신규 육성 중점 브랜드로 선정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지난해에는 티몰 글로벌에서 가장 영향력이 높은 총경리가 연작에 대해 큰 관심을 보이며 국내 면세점을 통해 전초 컨센트레이트 세트를 직접 구매하기도 했다.

또한 인기 왕훙 웨이야를 비롯해 SNS, 라이브방송 등에서 활약 중인 유명 셀러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얻으며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한 유통망 확장도 꾀하고 있다. 이번 '618 쇼핑데이' 기간에는 왕훙인 웨이야와 티몰 단독 라이브 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연작 관계자는 "중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뷰티앱 업체와의 계약 체결을 통해 브랜드 인지도와 시장 점유율을 끌어올릴 수 있게 됐다"며 "온라인 유통망을 적극 확대하며 본격적으로 중국 내수 시장을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0 09:45:46 수정시간 : 2021/06/10 09:45:4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