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근 원료 국제 화장품 성분 사전 등재
  • 사진=한국콜마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글로벌 화장품 ODM 기업 한국콜마가 국내 자생 식물 중 하나인 황근을 원료로 한 화장품 제품화에 성공했다고 9일 밝혔다.

황근(Hibiscus hamabo Siebold & Zucc.)은 무궁화속(히비스커스속) 식물 중에서 우리나라에 자생하는 식물이다. 한국콜마는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과 MOU 체결을 시작으로 황근에 대한 연구개발에 나섰고 황근의 안티폴루션, 항산화, 항염, 항주름 및 항알러지와 같은 다양한 효과를 확인했다.

현재 해당 원료는 국제 화장품 성분 사전(ICID)에 등재(INCI명 : Hibiscus Hamabo Extract, Trade name : Golden Hibiscus Extract) 됐으며, 국내 특허등록 및 PCT 출원도 마쳤다.

최근에는 황근 추출물이 함유된 바디워시 및 바디로션을 풀무원건강생활과 공동 개발해 제품화에도 성공했다.

한국콜마 관계자는 "한국콜마는 우리나라 식물의 가치와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자부심을 가지고 지속해서 연구하고 있으며, 화장품 분야뿐만 아니라 식품 및 제약 분야로의 확대를 검토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09 09:30:58 수정시간 : 2021/06/09 09:30:5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