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 2개월간 국내 사업장서 현업 실습 후 수료 결과에 따라 정규직 채용 기회
  • 글로벌 인턴 채용. 사진=현대차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현대자동차가 국내외 인재들에게 다양한 직무 탐색 경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현대차는 오는 30일까지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글로벌 인턴십(Global H-Experience) 및 아세안 인턴십(ASEAN H-Experience) 지원을 받는다고 17일 밝혔다.

현대차는 신사업 및 미래기술 분야 우수 연구 인력을 확보하고 아세안 시장 및 고객에 대한 이해도를 보유한 인재를 확보하기 위해 이번 인턴십 채용을 진행한다.

모집 분야는 글로벌 인턴십의 경우 △자율주행 △연료전지 △선행기술 △로보틱스 △AI △UAM △빅데이터 △신사업 전략 등 24개 부문, 아세안 인턴십은 △해외 완성차 판매 △해외법인지원 △시장조사 △품질교육 △생산기술개발 △경영지원 등 13개 부문이다.

글로벌 인턴십의 모집 대상은 국내외 학/석사 기졸업자 또는 재/휴학생, 박사 재/휴학생(기졸업자 제외)이다. 아세안 인턴십은 아세안 국적자로 국내외 학/석사 기졸업자 또는 재/휴학생을 모집 대상으로 한다.

선발된 인원은 오는 7월부터 약 2개월간 국내 사업장에서 인턴사원으로 근무하고, 심사를 거쳐 우수 수료자는 정규직으로 채용되거나 최종 면접의 기회를 얻는다.

글로벌 인턴십 실습 기간은 총 두 차수로 지원자 편의에 따라 희망 차수를 선택할 수 있다. 1차는 7월 5일~9월3일, 2차는 7월 19일~9월17일이다. 아세안 인턴십의 실습기간은 7월 5일~ 8월 27일이다.

글로벌 인턴십과 아세안 인턴십에 선발된 인원은 각 소속에 따라 △현대차 신기술 및 미래 모빌리티 체험 △주요 차량 체험 및 드라이빙 아카데미 △현대차/제네시스 브랜드 거점 견학 △임원진과의 비전공유 간담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H-Experience는 미래 산업 환경에 적합한 융합형 인재를 조기 발굴하기 위한 인턴십 프로그램”이라며 “'모빌리티 솔루션 프로바이더'로서의 현대차를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세안 인턴 채용 사진=현대차 제공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7 18:04:55 수정시간 : 2021/05/17 18:04:5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