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밀막국수 구매자 약 70%, 20~40대
호불호 없는 쫄깃한 메밀면으로 트렌디하게 재탄생
  • 사진=풀무원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풀무원식품은 '들기름 메밀막국수'와 '춘천식 메밀막국수'가 MZ세대로부터 호평을 받으며 30만 봉지 이상 판매했다고 14일 밝혔다.

들기름 메밀막국수와 춘천식 메밀막국수는 툭툭 쉽게 끊어지는 면이 아닌 1.4mm의 쫄깃한 면발을 구현해 MZ세대에게 인기다. 자칫 올드하게 느껴질 수 있는 전통 메뉴를 젊고 트렌디하게 재해석했다.

풀무원이 조사 기관에 의뢰해 자체 분석한 결과, 풀무원 메밀막국수 2종을 구매한 연령대는 20~30대가 34.7%로 3분의 1 이상을 차지했고, 40대까지 더하면 약 70%에 이른다. 당초 50~60대에서 구매가 높을 것으로 예상했지만 MZ세대와 40대 젊은 부부층에서 호응이 높았다.

들기름 메밀막국수는 SNS에서 인기몰이 중인 맛집의 메뉴를 가정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구현했다. 맵지 않은 비빔면 요리를 원하는 소비자를 위해 자극적이지 않고 고소한 풍미를 제대로 살렸다. 고소한 들기름 양념을 면과 자작하게 비벼 먹으면 메밀면 본연의 담백함을 즐길 수 있다.

춘천식 메밀막국수는 식욕이 떨어지는 간절기에 매콤한 맛으로 입맛을 돋우기 좋은 별미다. 매콤한 비빔장에 시원한 동치미 육수를 자작하게 부어 비벼 먹는 춘천 막국수 스타일로 누구나 맛있게 즐길 수 있다.

노혜란 풀무원식품 냉장FRM(Fresh Ready Meal) 사업부 PM(Product Manager)은 "이번 조사로 메밀막국수가 모든 MZ세대의 취향을 잡았다고 단정할 수 없지만, 올드한 전통 메뉴임에도 불구하고 젊은 세대에게 어필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노 PM은 "메밀막국수 외에도 30여 년간 쌓은 풀무원의 독보적인 '제면 기술'로 품질을 혁신적으로 개선한 여름 신제품들을 속속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4 10:11:42 수정시간 : 2021/05/14 10:11:4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