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CJ프레시웨이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CJ프레시웨이는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31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7억원 늘어나면서 흑자전환했다고 12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5460억원으로 전년 동기간보다 565억원 줄었고, 순손실은 44억원으로 적자 폭은 156억원 감소했다.

CJ프레시웨이 측은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외식 경기 침체와 소비심리 악화로 부진했으나 올해 수익성 강화를 위한 사업구조 개편 효과로 실적이 개선됐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2 18:28:32 수정시간 : 2021/05/12 18:28:3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