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채널 확대 시너지로 CJ푸드빌 등 협업 끌어내
  • 사진=GS리테일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GS리테일은 '와인25플러스' 고객을 대상으로 '콜키지 프리'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콜키지 프리는 고객이 레스토랑에 와인을 사서 가면 레스토랑에서 와인 오프너와 와인 잔을 무료로 제공해 주는 서비스다.

GS리테일은 CJ푸드빌, 오늘연구소, 이랜드이츠 등과 손잡고 '콜키지 프리' 서비스 도입을 추진했다.

각 기업과 긴밀한 협의 과정을 거친 GS리테일이 주류 반입 서비스를 운영하지 않거나 유료로 운영했던 기존 서비스를 '와인25플러스' 고객을 위한 '콜키지 프리' 서비스로 전환하는 데 대승적 합의를 끌어냈다.

콜키지 프리 서비스 이용이 가능한 제휴 레스토랑은 각각의 외식 전문 기업이 운영하는 '빕스', '더플레이스', '오늘 와인한잔', '애슐리' 등 전국 200여 매장이다.

고객은 와인25플러스로 주문한 주류를 가까운 GS25에서 수령한 뒤 제휴 레스토랑을 방문해 구매 내역을 인증하는 간단한 절차를 거치면 콜키지 프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GS리테일은 오는 6월 말까지 1차 콜키지 프리 서비스를 운영한 뒤 고객 의견을 반영해 서비스 기간을 지속 확대해 갈 방침이다.

한편 GS리테일은 지난달 30일, 와인25플러스를 GS샵 채널로 확대 론칭했다. 론칭 직후(4월1~19일)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와인25플러스의 매출이 동일 기간 내 최대치를 기록한 것으로 확인됐다.

성찬간 GS리테일 편의점MD 부문장은 "혁신적인 서비스로 첫 론칭된 와인25플러스가 소비자와 일상을 공유하는 플랫폼으로 빠르게 거듭나고 있다"며 "통합을 앞둔 GS리테일은 온·오프라인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신개념 쇼핑 공간을 구축하는데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했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21 14:37:08 수정시간 : 2021/04/21 14:37: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