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호 살균 미니건조기. 사진=청호나이스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청호나이스는 배수걱정 없이 전기코드만 꽂으면 어디든 놓고 사용할 수 있는 소형 건조기 '청호 살균 미니건조기'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건조용량 표준 2.5㎏(최대 3.0㎏)의 ‘청호 살균 미니건조기’는 빨래 양이 많지 않은 1인가구는 물론 속옷, 아이옷 등 따로 분류해 건조하고 싶은 빨래들만 별도 건조 가능한 가성비 좋은 소형 가전이다.

이 제품은 배수걱정 없이 전기코드만 꽂으면 사용할 수 있는 제품으로 집안구조상 대용량 건조기를 설치할 수 없던 가정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을 사용하면 속옷만 따로 건조하고 싶을 때, 아이옷만 건조하고 싶을 때 또는 내일 당장 입어야 하는 셔츠나 양말, 수건 등만 빨리 건조하고 싶을 때도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PTC 히터를 적용해 빠르고 효율적이며 옷감 손상 없는 건조가 가능하며, 세탁만으로 제거가 힘든 옷 속 유해세균은 UV램프를 통해 살균해준다.

건조기 작동은 표준·소량·탈취건조·자연풍 모드로 구성돼 있으며 작동시간은 가장 짧은 탈취건조가 30분 표준모드는 2시간 30분이다.

색상은 블랙, 화이트 2가지 모델로 구성됐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21 13:52:19 수정시간 : 2021/04/21 13:52:19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