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쌍용차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쌍용자동차는리한국 박현영 기자] 쌍용자동차는 커머스포털 11번가와 협력, 비대면 구매 트렌드가 확대되는 요즘 소비자들을 위한 최적의 맞춤형 구매혜택을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혜택은 새롭게 선보인 대한민국 정통 픽업 더 뉴 렉스턴 스포츠&칸 출시를 기념해 전 차종을 대상을 진행된다. 구매를 원하는 고객은 오는 30일까지 11번가에서 20만원 할인권을 반값(50% 할인)인 10만원에 구매하여 신차 계약 시 사용할 수 있다.

할인권을 구매하면 가까운 전시장과 연결, 담당 오토매니저(영업사원)로부터 구체적인 구매 상담이 진행되며, 출고 확정 고객에게는 SK Pay 포인트 3만점을 지급한다. 또 할인권 구매 및 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어드벤처 피크닉 패키지(10명) △스타벅스 커피교환권(100명) 등 경품을 증정한다.

이밖에 차종별 맞춤 구매혜택도 제공한다. 차종에 따라 최대 200만원 할인과 60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은 물론 장기 노후차 보유고객은 구매차종에 따라 최대 100만원 지원한다. 더불어 오는 19일까지 계약하는 고객은 올 뉴 렉스턴 80만원, 코란도 40만원, 티볼리&에어는 30만원의 혜택을 추가로 지원한다.

한편 새롭게 출시한 더 뉴 렉스턴 스포츠&칸 출고 고객 3000명(선착순)에게 어드벤처 피크닉 패키지를 출고기념품으로 증정(법인제외)한다.

쌍용차 관계자는 “스포츠와 칸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통합해 탄생한 신형 스포츠&칸은 더욱 익사이팅하고 강인한 이미지의 정통 픽업 스타일로 고객들의 라이프스타일이 다채롭게 확장될 수 있도록 상품성이 한층 강화됐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3 17:40:41 수정시간 : 2021/04/13 17:40:4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