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 근로자의 근골격계질환 예방을 위해 설치
  • 사진=GS샵 제공
[데일리한국 천소진 기자] GS샵이 '착한 손잡이'를 설치한 택배 상자를 도입한다고 12일 밝혔다.

착한 손잡이는 반복적인 상자 운반작업으로 고생하는 택배 근로자의 근골격계질환 예방을 위해 상자에 설치하는 손잡이를 말하며,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착한 손잡이 적용 캠페인이 진행되고 있다.

GS샵은 택배 상자 중 대형사이즈에 해당하는 4개 사이즈 상자에 손잡이를 설치한다. 부피가 크거나 대용량으로 판매되는 생활용품처럼 택배 하중이 5kg을 넘는 상품에 착한 손잡이 상자를 우선 적용할 예정이다.

배재성 GS샵 CX센터 센터장은 "택배 현장의 고충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 착한 손잡이를 도입했다"며 "향후에도 착한 손잡이 박스를 더욱 확대 적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천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2 17:17:55 수정시간 : 2021/04/12 17:17:5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