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왼쪽부터 홍혜란 에너지시민연대 사무총장, 강정혜 서울시립대 교수, 정동희 한국전력거래소 이사장.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전기위원회 신임 위원에 홍혜란 에너지시민연대 사무총장, 강정혜 서울시립대 교수, 정동희 한국전력거래소 이사장이 비상임 위원으로 위촉됐다.

11일 산업통상자원부는 이같이 밝혔다.

홍혜란 신임 위원은 에너지시민연대 사무총장, 중앙환경분쟁 조정 정부위원 등을 거쳤다.

강정혜 신임 위원은 서울시립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법령해석심의위 정부위원 등을 지냈다.

정동희 신임 위원은 국가기술표준원장,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 원장 등을 역임했다.

전기위원회는 전기사용자의 권익 보호에 관한 사항을 심의하고, 전기사업과 관련된 분쟁의 재정을 담당한다.

위원은 산업부 장관 제청으로 대통령이 위촉한다. 위원장과 산업부 상임위원(에너지자원실장), 비상임위원 7명 등 모두 9명으로 구성된다. 임기는 3년이다.

기자소개 안병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1 16:39:45 수정시간 : 2021/04/14 12:31:4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