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객이 이마트24매장에서 얼음컵과 음료를 구입하고 있다. 사진=이마트24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이마트24가 본격적인 더위 전, 미리 얼음컵 고객 확보에 나섰다.

이마트24는 따뜻한 날씨가 시작되는 3월 얼음컵 매출이 늘어남에 따라, 최대 50%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마트24는 이달 BC카드·하나카드·네이버페이로 코카콜라, 펩시콜라, 칠성사이다 등 캔·병 음료 11종과 함께 얼음컵(180g) 결제 시, 얼음컵을 50% 할인된 300원에 제공한다.

고객들은 얼음컵에 캔·병 음료까지 더해도 2000원 미만으로 구매 가능하다.

또한, 이마트24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이프레소 얼음컵(180g) 구독서비스(정기권)도 진행한다.

이프레소 얼음컵 7일권은 정상가 대비 30% 할인된 2940원, 14일권은 50% 할인된 4200원에 각각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24가 3월부터 얼음컵 할인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3월이 연중 두 번째로 얼음컵 증가율이 높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해 얼음컵 매출을 확인 한 결과, 전월 대비 얼음컵 매출 증가율은 더위가 시작되는 6월(122.9%)이 가장 높았고, 그 다음으로 3월(69.9%)이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이마트24는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기에 앞서, 얼음컵 행사를 미리 준비해 얼음컵을 구입하려는 고객들에게 가장 먼저 이마트24를 떠올릴 수 있도록 하겠다는 전략이다.

유창식 이마트24 영업마케팅팀장은 “더 많은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얼음컵 매출이 급증하는 3월에 맞춰 얼음컵 반값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따뜻해진 날씨에 이번 얼음컵 행사가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5 09:16:21 수정시간 : 2021/03/05 09:16:2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