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지난해 세계 10대 수출 대국 중 우리나라의 수출 감소 폭이 두번째로 작았다.

28일 세계무역기구(WTO)에 따르면 지난해 세계 7위 수출 국가인 우리나라의 상품 수출액은 5125억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1년 전과 비교해 5.5% 감소한 것이다.

우리나라의 감소 폭은 수출 10위권 국가 중 네덜란드(-4.8%)에 이어 두번째로 작은 것이다. 반도체와 자동차 등을 중심으로 지난해 하반기부터 수출이 회복 흐름을 보인 영향으로 분석된다.

최대 수출국인 중국의 지난해 수출액은 2조5911억달러로 1년 전보다 3.7% 증가했다.

중국을 제외한 나머지 세계 10대 수출 대국의 수출은 감소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미국은 이 기간 수출액이 1조4316억달러로 전년보다 12.9% 줄어들었다.

프랑스는 수출액이 14.5% 감소했다. 일본 역시 9.1% 뒷걸음쳤다. 그 외 이탈리아(-7.7%), 독일(-7.3%) 등의 순이었다.

지난해 10대 수출 대국의 상품수출액(홍콩 포함)은 총 9조1837억달러로 집계돼 전년보다 5.1% 감소했다.

기자소개 김언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8 09:44:47 수정시간 : 2021/02/28 09:44:4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