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신세계그룹의 계열사 이마트가 SK텔레콤과 와이번스 구단에 대한 인수 본계약을 체결했다.

이마트는 SK텔레콤이 보유한 와이번스 구단 지분 100%(보통주식 100만주)를 1000억원에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공시했다.

이마트는 취득 목적에 대해 “이마트와 SSG닷컴 등 브랜드 파워 제고를 통한 시너지와 연계 마케팅, 야구관련 PL상품 개발 등으로 인한 고객 유입을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352억8000만원 규모의 SK텔레콤 소유의 토지 및 건물 매매 건은 향후 별도의 계약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신세계그룹은 “KBO 회원 가입 신청도 완료했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3 16:04:03 수정시간 : 2021/02/23 16:04:0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