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셀카 2월 ‘내차팔기’ 대표시세 공개
  • 2월 AJ셀카 내차팔기 대표시세. 자료=AJ셀카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AJ셀카가 2월 ‘내차팔기’ 대표 시세를 공개했다.

AJ셀카는 2월 한 달간 ‘내차팔기’ 거래량 상위 20개 차량 판매 결과를 추적한 결과 9개 모델의 시세가 상승했으며 전체 시세 증감률도 전월 대비 4% 상승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달엔 컴팩트한 사이즈로 도심 운전에 최적화된 차량이 인기를 끌었다. 소형차 ‘엑센트’는 전월 대비 25%의 시세 상승을 기록하며 6개월 만에 1위를 탈환했고, 준중형 세단인 ‘아반떼 AD’와 ‘K3’도 각각 7%와 4% 증가하며 좋은 실적을 거뒀다.

소형차와 준중형차는 가격대와 연비 면에서 생에 첫차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는 차종이니만큼 사회 초년생들의 구매 수요가 반영된 것이라고 AJ셀카는 분석했다.

이어 넓고 쾌적한 실내 공간과 편의성을 지닌 차들이 후순위를 차지했다. 중형 SUV인 ‘싼타페 더 프라임’이 12%, 승합차인 ‘그랜드 스타렉스’가 5%, 레저용(RV) 차량인 ‘올 뉴 카니발’은 4% 상승했다.

실내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해 많은 짐을 실어나르기 좋다는 강점이 신학기와 이사철의 시즌을 맞아 시세 상승에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프리미엄 세단은 이달 ‘그랜저 IG’가 1%, ‘G80’이 9%, ‘K7’이 10% 하락하며 다른 차종 대비 약세를 보였다.

이승범 AJ셀카 기획총괄본부장은 “이달은 연식변경으로 인한 차량 구매 대기 수요의 반영으로 겨우내 보합세를 보이던 중고차 시장에 활기가 불고 있다”라며 “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요구가 커지고 있는 만큼 언택트 ‘내차팔기’ 서비스로 집에서도 안전하고 간편한 중고차 거래를 경험해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2월 AJ셀카 내차팔기 주요차종 증감률. 자료=AJ셀카 제공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3 09:54:52 수정시간 : 2021/02/23 09:54:5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