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에어, 국제선 관광 비행 이용 팁 영상 공개. 사진=진에어 제공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진에어가 국제선 관광비행 이용 팁을 담은 영상을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영상은 객실승무원이 직접 국제선 관광비행을 체험하는 브이로그 형식으로 구성됐다. 객실승무원들은 인천공항에 도착해 면세품 수령부터 항공기 탑승, 착륙 후 세관신고까지 각 단계별 주의사항과 이용 팁 등을 소개했다.

이와 더불어 기내 면세품 이용 방법, 인천공항 면세점 방문기 등의 내용이 담겼다. 기내 면세품을 이용하면 기내에서 편리하게 면세품을 수령할 수 있다. 다만 출발 48시간 이내 진에어 기내 면세 사이트를 통해 사전 주문을 완료해야 한다.

진에어는 작년 12월부터 국제선 관광 비행을 시작해 총 9회 운항했다. 이번 2월에는 지난 6일에 이어 7일, 11일, 21일, 28일에 각각 1편씩 총 5회 운영할 예정이다. 해당 항공편은 2시간 가량 대구, 부산 등을 거쳐 일본 영공을 선회한 후 다시 인천으로 돌아온다.

비행 중 기내에서는 이벤트 특화팀 ‘딜라이트 지니’ 객실승무원들이 준비한 기내 이벤트를 통해 국내선 무료 항공권, 여행용 더플백, 에코백 및 캐리어 벨트, 스노우볼 등의 경품을 증정한다.

국제선 관광 비행 운임은 총액 최저 12만8000원부터 시작되며 하나카드 결제 고객과 신라면세점 이용 고객에게는 각각 3만8000원, 2만원 즉시 할인이 제공돼 최종 9만원, 10만8000원에 예매할 수 있다.

더불어 신라면세점과의 제휴를 통해 고객들의 면세 쇼핑 시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신라면세점 인터넷점 이용 고객은 멤버십 골드 등급 업그레이드 및 인터넷점 전용 S리워즈 13만5000포인트가 제공된다. 별도로 서울점 전용 S리워즈 2만 포인트도 받을 수 있다.

또한 2월 국제선 관광비행 탑승 당일 항공권 또는 관광비행 비표를 공항철도 인천공항1터미널역 안내센터에 제시한 고객에게 티머니 교통카드를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단 21일 항공편 탑승권은 제외된다.

진에어 관계자는 “2월에도 고객분들이 국제선 관광 비행을 알차게 즐기실 수 있도록 다양한 혜택을 준비했다”며 “안심하고 국제선 관광 비행을 즐기실 수 있도록 방역과 안전 운항에도 더욱 더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08 09:46:53 수정시간 : 2021/02/08 09:46:5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