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렉서스 코리아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렉서스 코리아는 이달 28일까지 전국 렉서스 공식 딜러에서 ‘렉서스 하이브리드 일렉트릭 드라이빙 페어’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시승 행사는 렉서스의 스트롱 하이브리드의 매력을 더욱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됐으며 운전면허 소지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행사에선 렉서스의 베스트셀링 모델인 ES를 비롯해 RX, UX, NX와 같은 SUV까지 다양한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모델을 직접 시승할 수 있다.

또한 시승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바디프랜드 안마의자(1명) 등 소정의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함께 실시된다.

렉서스 코리아 이병진 상무는 “렉서스 하이브리드는 주행 조건에 따라 전기 모터만으로도 주행이 가능한 스트롱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장착돼 있다”며 “이번 시승 이벤트를 통해 프리미엄 하이브리드만의 차별화된 매력을 직접 느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승 희망자는 렉서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원하는 차종과 전시장을 선택해 신청할 수 있으며, 전국 렉서스 공식 딜러에서도 문의할 수 있다. 이번 설 연휴 기간에도 전국 렉서스 공식 딜러는 정상 운영될 예정이다.

지난 2006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하이브리드 모델 RX 400h의 판매를 시작한 렉서스는 현재 6개의 하이브리드 모델을 판매하고 있다. 지난해 렉서스 전체 판매 대수의 약 98%가 친환경 하이브리드 모델이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05 14:20:08 수정시간 : 2021/02/05 14:20: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