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구매 보조금 신청 개시…‘새로운 시작, 설레는 혜택’ 사전 예약
  • 르노 조에. 사진=르노삼성차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2021년 서울시 전기차 구매 보조금 신청을 앞두고 르노 조에에 대한 다양한 구매혜택을 앞세워 사전 예약을 개시했다고 4일 밝혔다.

글로벌 베스트셀러 전기차인 조에는 지난해 10만657대의 판매대수를 기록하며 유럽 EV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팔린 모델에 올랐다. 르노삼성은 “‘실용주의 모빌리티’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조에는 2012년 출시 이후 전기차 화재 발생이 단 한 건도 없어 그 신뢰도와 안정성을 입증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르노삼성차는 이달 중 르노 조에를 할부로 구매하는 고객에게 1년 간 약 2만km를 무료로 주행할 수 있는 50만원 상당의 선불 충전카드를 제공한다. 이는 대부분 전기차 고객들이 대도시 출퇴근 용도와 세컨드 카를 목적으로 하는 실용적, 합리적인 고객들을 위해 마련한 혜택이다.

또한 하루 1만원 이하의 금액으로 전기차, 조에를 구입할 수 있도록 월 29만원대 할부금으로 조에를 구매하는 최대 72개월 3.9% 이율 상품도 제공된다. 이 밖에도 스마트 할부 프로그램(24개월 3.9% 및 36개월 4.9%), 스마트+ 할부 프로그램(36개월 4.9%)도 이용할 수 있다.

현금 구매의 경우는 20만원 상당의 선불 충전카드가 제공되며, 공무원, 교직원, 공공기관 임직원 고객에게는 50만원의 특별 할인 혜택을 추가로 지원한다. 또 ‘새로운 시작, 설레는 혜택’ 특별 프로모션을 2월 한 달간 진행하며,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에서도 새로운 시작을 이룬 고객 및 가족의 응원을 위해 차량 구매 시 30만원 특별 할인 제공한다.

3개의 트림으로 판매되는 조에는 △젠(ZEN) 3995만원 △인텐스 에코(INTENS ECO) 4245만원 △인텐스(INTENS) 4395만원이다. 환경부의 국고 보조금 702만원과 지자체별 추가 보조금 적용 시 서울시의 경우 최저 2942만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04 18:20:55 수정시간 : 2021/02/04 18:20:5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