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와이번스 선수단.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하린 기자] 신세계그룹이 프로야구단 SK와이번스 인수를 추진 중이다.

2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신세계는 SK텔레콤과 SK와이번스 인수에 대한 협상을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구체적인 인수 방식과 가격 등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신세계 관계자는 "SK텔레콤과 협의를 진행 중"이라며 "아직 확정된 바는 없지만 협의가 완료되는 대로 세부사항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업계에서는 신세계의 SK와이번스 인수가 정용진 부회장의 의지에 따른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정 부회장이 평소 유통에 더해 스포츠 등 오프라인 콘텐츠에도 관심을 보여왔기 때문이다.

지난 2016년 스타필드 하남 오픈을 발표하는 자리에서는 "앞으로 유통업의 경쟁 상대는 테마파크나 야구장이 될 것"이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업계는 신세계가 유통과 스포츠를 결합한 새로운 비즈니스를 선보일 수도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기자소개 이하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5 17:42:23 수정시간 : 2021/01/25 17:42:2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