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BBQ 제공
[데일리한국 이하린 기자] 제너시스 비비큐가 제주맥주와 손잡고 'BBQ-제주맥주 콜라보'를 선보인다.

BBQ는 최근 송파구 문정동 제너시스BBQ 본사에서 제주맥주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이르면 3월 중 황금올리브 치킨에 최적화된 산뜻한 프룻 에일 맥주 콜라보 제품을 출시하기로 합의했다고 25일 밝혔다.

저도수의 프룻 에일 맥주는 산뜻한 풍미와 경쾌한 탄산감을 자랑하는 것이 특징이다. 글로벌 시장에서 저도주 열풍에 힘입어 대중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는 스타일이다. 국내 시장에서도 홈술, 혼술 바람을 타고 가볍게 즐기기 좋은 맥주로 점차 시장을 넓히고 있는 추세다.

BBQ는 산뜻한 풍미와 경쾌한 탄산감을 지닌 프룻 에일 맥주가 편한 음용감으로 맥주 자체로서의 경쟁력을 갖추고 있을 뿐 아니라, BBQ의 시그니처 메뉴인 황금올리브치킨, 핫황금올리브치킨 등 올리브유로 튀겨낸 인기메뉴들과 환상의 조합을 이루며 치맥 매니아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제주맥주는 2017년 브랜드를 런칭한 국내 크래프트 맥주 대표기업이다. 혁신적인 연구 개발 역량을 무기로 대표 제품인 '제주 위트 에일'을 비롯, 다양한 스타일의 맥주를 시장에 선보이며 크래프트 맥주 대중화에 성공했다.

제주맥주는 하이랜드파크(제주맥주 배럴시리즈), 현대카드(아워 에일) 등과도 활발히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한 바 있다. 향후 제품이 출시되면 제품 개발 및 관리는 제주맥주가, 유통과 마케팅은 BBQ가 담당할 예정이다. 또한 양사는 콜라보 제품 출시 이후에도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활발하게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BBQ는 지난해 7월 치킨 프랜차이즈업계 최초로 마이크로브루어리코리아와 손잡고 수제맥주인 'BBQ비어 6종'을 출시하며 수제맥주 자체 브랜드 시대를 가장 먼저 열었다.

마이크로브루어리코리아는 국내 수제맥주 1호 기업으로 2002년부터 하우스 비어 레스토랑으로 유명한 옥토버페스트를 운영하고 있다. BBQ는 현재 경기도 이천에 수제맥주를 자체 생산할 수 있는 생산 시설도 건설 중이다.

BBQ 관계자는 "제주맥주가 뛰어난 혁신과 연구 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한국 맥주 시장에 새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만큼, BBQ 역시 제주맥주와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BBQ만의 강점을 젊은층에 더욱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하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5 17:00:13 수정시간 : 2021/01/25 17:00:1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