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일상 속 안전 보장하는 악사손보 ‘(무)더(The)좋은자녀보험’ 눈길
  • 악사손해보험 ‘(무)더(The)좋은자녀보험’/제공=악사손해보험
[데일리한국 박재찬 기자]정부가 오는 11월부터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을 시행할 것을 밝히면서 지난 2년간 위축되어 왔던 일상이 제 자리를 찾아갈 전망이다. 특히, 가정 보육과 온라인 수업 등으로 집 안에 머물렀던 유아·청소년들은 최근 교육부의 등교 확대 추진 방안에 따라 대면수업 및 교내 활동이 점차 늘어날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보험업계도 등·하교, 학교생활 등 대외 활동량이 많아지면서 일상 곳곳에서 발생할 수 있는 외부 위험으로부터 자녀를 지켜줄 상품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악사(AXA)손해보험는 자녀의 학교생활 및 대외적인 활동 과정에서 자주 발생하는 위험에 미리 대비할 수 있는 ‘(무)더(The)좋은자녀보험’을 판매 중이다.

이 상품은 자녀의 학교나 유아원 생활 중 발생할 수 있는 사고로 인한 후유장해를 장해지급률에 따라 보장한다. 아이가 친구들과 어울리며 활동하는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골절, 화상, 깁스 치료 및 학원폭력 상해와 자동차 사고, 자전거 탑승 및 스포츠 활동 중 사고로 발생한 상해 등 다양한 위험상황에 맞는 특약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어 폭넓게 보장받을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악사손보 관계자는 “위드 코로나 시대가 임박한 요즘, 점차 회복될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 나타날 다양한 사고와 위험에 미리 대비할 필요성이 있다”고 하며 “특히 활동량이 많은 자녀를 둔 부모라면 학교생활, 대외 활동 중 쉽게 발생할 수 있는 사고로부터 아이의 건강을 지킬 수 있는 적절한 보험 마련을 고려해 볼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재찬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8 09:45:01 수정시간 : 2021/10/28 09:4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