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앱 통해 서비스 신청…관련 이벤트도 진행
  • 사진=우리카드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우리카드는 신용카드로 월세를 납부할 수 있는 혁신금융 '우리월세'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아파트와 같은 개인 주거나 상가 등의 월세도 카드로 납부할 수 있다. 본인이 월세를 납부할 수 없는 경우에도 우리카드 회원인 대납자를 통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월세의 1%인 납부 수수료율은 임차인이 부담한다.

서비스는 임차인이 우리WON카드 앱을 통해 직접 신청하고 임대인 동의, 우리카드 심사를 거치면 이용할 수 있다.

우리카드는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연말까지 진행하며 서비스를 이용하는 임차인 30명을 추첨해 월세 전액 캐시백(10명), 50% 캐시백(20명)을 제공한다. 임차인, 임대인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월세 3% 캐시백 이벤트도 실시한다.

자세한 사항은 우리카드 스마트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앞으로도 빠르게 변하는 시장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를 적극 반영한 혁신 금융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우교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17:34:13 수정시간 : 2021/10/14 17:3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