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회원 전용 서비스도 출시…호텔·문화 영역 등 혜택
  • 사진=현대카드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현대카드는 프리미엄 카드 신상품 the Red Edition5, the Green Edition2를 공개했다고 14일 밝혔다.

우선 the Red Edition5는 카드 사용에 따른 기본 혜택으로 M포인트를 적립해주는 포인트형과 대한항공 마일리지가 적립되는 마일리지형으로 구성돼 있다.

포인트형은 해당 월 사용금액에 따라 이용금액의 최대 2% M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200만원 이상 사용 시)하고 마일리지형은 이용금액 1000원당 대한항공 마일리지를 1마일씩 적립해준다.

또한 매년 트래블, 쇼핑, 고메, 라이프스타일, 레저 영역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20만원 상당의 바우처가 주어진다. 이와 함께 전 세계 1천 여 곳의 공항라운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비롯해 국내 주요 특급호텔과 인천공항에서는 무료 발레파킹 서비스도 제공된다. 전년도에 2000만원 이상 사용한 회원에게는 연회비 10만원 감면 또는 10만 M포인트 적립 혜택(포인트형만 선택 가능)도 제공된다.

the Red Edition5는 총 5종의 새로운 카드 디자인으로 구성됐으며 연회비는 국내전용과 국내외겸용이 30만원, 가족카드는 10만원이다.

the Green Edition2는 해당 월 사용금액에 따라 이용금액의 최대 2% M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200만원 이상 사용 시)하고, 회원들이 즐겨 사용하는 여행, 해외, 고메(Gourmet) 영역에서 결제 시에는 5% 적립 혜택을 준다. M포인트는 차량 구매와 외식, 쇼핑, 주유, 문화생활 등에 다채롭게 활용할 수 잇으며 바우처로 교환해 여행, 면세점 등의 영역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하다.

또한 발급 첫 해는 본인과 가족 회원을 합쳐 연간 100만원(일시불+할부) 이상 결제 시 7만 M포인트를 적립해주고, 2차년도부터는 연간 1000만원 이상 결제 시 동일한 혜택이 주어진다.

아울러 'The Lounge Members'의 공항 라운지 서비스와 국내 주요 특급호텔 및 인천공항 무료 발레파킹 서비스도 제공한다. 회원들은 5종의 플레이트 중 하나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해당 카드는 온라인을 통해서만 발급 가능하며 연회비는 국내전용과 국내외겸용이 15만원, 가족카드가 5만원이다.

한편, 현대카드는 the Red, the Green, the Pink 회원들의 소비패턴을 심층 분석해 the Red TRIBE, the Green TRIBE, the Pink TRIBE 등 MZ 프리미엄 카드 회원 전용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TRIBE 서비스는 기존 나이나 성별과 같은 인구통계학적 기준이 아닌 각 프리미엄 카드 회원들이 지닌 비슷한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을 기준으로 제공하는 고메(gourmet), 호텔, 문화 영역의 전용 혜택이다.

the Red Edition5, the Green Edition2, TRIBE 서비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현대카드 앱과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기자소개 정우교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09:28:27 수정시간 : 2021/10/14 09:2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