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전, 수소, 푸드테크 등 투자
  • 사진=신한자산운용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신한자산운용은 탄소중립사회 전환 움직임에 수혜를 받을 수 있는 글로벌 기업에 선별 투자하는 '신한글로벌탄소중립솔루션 펀드'를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해당 펀드는 신한자산운용이 역량을 집중해 리서치한 △발전 △수소 △푸드테크 △순환경제 △모빌리티 등에 투자하는 펀드다.

임은미 신한자산운용 주식운용본부 본부장은 "탄소중립사회로의 전환은 이제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기 때문에 이로 인한 사회·경제 구도 재개편 과정에서 투자자들에게 펀드를 통해 편안한 금융으로 투자기회를 제공하겠다는 목표로 펀드를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형관 신한자산운용 주식운용1팀 차장도 "신한자산운용이 보유한 리서치 역량을 십분 발휘해 탄소중립 시기의 투자기회를 수익으로 구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글로벌탄소중립솔루션 펀드는 23일부터 신한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 유안타증권, 교보증권, 키움증권, 포스증권, 제주은행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기자소개 정우교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23 09:01:21 수정시간 : 2021/09/23 09:0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