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카카오뱅크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카카오뱅크는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가 출시 2주 만에 조회 건수가 100만건을 돌파했다고 5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앱을 통해 휴면예금과 휴면보험금을 찾아간 건수는 4일 기준 총 27만5000건이며, 금액은 총 56억원이다.

최고 지급 금액은 약 969만원, 1인당 평균 3만371원의 휴면예금과 휴면보험금을 찾아갔다. 100만원 이상 고액을 찾아간 고객은 766명이다.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 이용을 위해 가입한 신규회원 중 40대 이상 중장년층 비중은 67%를 차지했다.

연령대별 지급비중은 40대 이상 중장년층이 59.2%로 가장 높았다.

30대는 30.8%, 20대 이하가 10% 차지했다.

카카오뱅크 계좌 개설 고객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는 한번에 휴면예금은 물론이고 휴면보험금까지 간편하게 조회하고 신청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는 오는 31일까지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고객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 기간 중 휴면예금과 휴면보험금을 조회하고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에게는 커피쿠폰을 추첨해 제공한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5 09:09:03 수정시간 : 2021/08/05 09:0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