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은행연합회는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저축은행중앙회, 금융공기업 등 금융권 55개사와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후원 하에 다음달 8일부터 이틀간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금융권 공동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당초 이달 25일부터 26일까지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취업교육 및 인턴십 등의 축소로 취업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직자에게 취업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기간을 제공하기 위해 9월 8일부터 9일로 일정을 변경하기로 결정했다.

‘금융권 상시 채용정보 플랫폼’으로 전환된 채용박람회 홈페이지에서는 금융권 취업백서, AI 인적성검사 등의 무료 취업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채용설명회, 취업선배 토크 콘서트 등의 영상 콘텐츠는 한달만에 누적 조회수 10만 건을 돌파했다.

농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 기업은행, 국민은행은 다음달 8일과 9일, 양일간 비대면 면접을 실시할 예정이며, 우수 면접자에 대해서는 향후 공채시 1차 서류전형 면제 혜택이 주어질 예정이다.

은행, 금투, 보험, 카드, 금융공기업, 금융협회 등 46개 금융기관도 채용전형 및 인재상을 설명하고 질의응답을 제공하는 라이브(Live) 채용상담을 동시에 진행할 예정이다.

비대면 면접 신청은 오는 2일부터 10일까지이며, 채용상담 신청은 16일부터 24일까지 채용박람회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1 12:00:24 수정시간 : 2021/08/01 12:0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