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우리은행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우리은행은 SK엠앤서비스와 소상공인에게 다양하고 편리한 비대면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비대면으로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우리은행은 SK엠앤서비스의 소상공인 온라인 플랫폼 비짓(Bizit)에 기업 모바일 금융몰을 입점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소상공인들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우리WON뱅킹을 통해 정책자금 등 소상공인 대출 신청, 예적금 상품 가입, 해외송금, △업 컨설팅 등을 비대면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또 우리은행은 기업 모바일 금융몰을 통해 소상공인 매장홍보 및 매장운영 솔루션·마케팅· 교육·복지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SK엠앤서비스의 ‘사장님 안심경영 구독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우리은행의 금융 노하우와 SK엠앤서비스의 소상공인 데이터를 결합한 디지털 금융상품 개발 및 공동마케팅 전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기로 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다양한 금융서비스와 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사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신규사업 범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7 09:03:03 수정시간 : 2021/06/17 09:03:0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