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르소나AI와 시스템 개발 업무협약 체결
  • 최용민 한화손해보험 디지털전략팀장(왼쪽)과 유승재 페스소나 AI 대표가 AI 기반 인슈어런스 로보텔러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손보
[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한화손해보험이 로보텔러를 이용해 가입상담부터 보험계약 체결 업무까지 처리할 수 있는 대고객 비대면 시스템을 개발한다.

한화손해보험은 10일 여의도 사옥에서 페르소나AI와 AI 기반 인슈어런스 로보텔러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한화손해보험은 TM계약 진행 단계에서 상담사 관리 아래 로보텔러가 상품 설명 및 녹취를 수행하는 스크립트 자동화와 함께 가입설계 및 청약을 진행하는 계약자동화를 도입한다.

또 로보텔러가 고객이 ARS 이용시 음성을 인식해 원하는 메뉴로 이동하는 ARS 고도화 등의 서비스를 내년 6월까지 단계적으로 오픈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소비자 권익을 보장하기 위해 완전판매 모니터링도 로보텔러를 활용해 수행하는 등 향후 2년간 단계별로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할 계획이다.

최용민 디지털전략팀장은 “비대면 보험서비스 제도 개선에 대비해 AI음성봇을 이용한 디지털 기술로 고객의 질문이나 추가설명 요청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정확하고 손쉬운 보험가입 프로세스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대면, 비대면 방식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영업 시스템을 기반으로 고객 편의성을 제고하면서 소비자 보호기능도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0 16:23:14 수정시간 : 2021/06/10 16:23:1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