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건강증진·ESG 경영 실천…유엔기념공원 나무심기 지원
  • 문성유 캠코 사장(가운데)과 직원들이 ‘임직원 1억 걸음 기부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캠코
[데일리한국 문병언 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다음 달 2일까지 한 달간 임직원 건강 증진과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임직원 1억 걸음 기부 캠페인’을 펼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생활 속 걷기를 통해 직원 건강증진은 물론 에너지 절약을 통한 탄소중립 동참, 기부문화 확산 등 캠코형 ESG 경영 실천을 위해 마련됐다.

캠코 ‘1억 걸음 기부 캠페인’은 소셜임팩트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사회공헌 활동으로, 임직원들이 생활 속 걷기를 통해 모은 걸음 수가 1억 걸음을 달성하면 캠코가 1억원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진행된다.

캠코는 조성된 기부금으로 오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유엔기념공원(부산시 남구) 나무심기 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직원들과 함께 의미 있는 걸음 걸음을 모아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가능성과 미래가치를 만들어 가기 위해 나무와 숲을 함께 보며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캠코는 지난해 9월에도 임직원 1244명이 2억5200만 걸음을 달성해 기부금 4000만원을 조성하고, 코로나19와 경기침체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사회적기업 제품 홍보와 판로 개척을 지원한 바 있다.

기자소개 문병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4 14:09:41 수정시간 : 2021/05/04 14:09:4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