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배당 하나 가득담은 암보험’…방카슈랑스 상품·채널 확대
[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하나손해보험은 하나은행 원큐 앱을 통해 ‘무배당 하나 가득담은 암보험’ 상품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하나손해보험은 지난해 12월 기업성 일반보험(재산종합·기업종합·패키지보험)을 대면판매로 방카슈랑스를 오픈한데 이어 장기보험 상품을 모바일 전용으로 내놓으면서 상품과 채널을 동시에 확대했다.

이 상품은 모바일 전용 상품이며 업계 최초 항암 양성자 방사선 치료비를 보장하는 하나손해보험의 대표적인 암보험이다.

최근 비대면 금융서비스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짐에 따라 은행에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모바일 방카슈랑스를 통해 쉽고 편리하게 보험을 가입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였다.

주요 특약으로는 암치료에서 뛰어난 효과와 부작용이 적은 '항암양성자방사선치료비'는 최대 3000만원,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는 최대 5000만원까지 보장한다.

△암(유사암 제외)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질병 80%이상 후유장해 △상해 80%이상 후유장해 등 폭넓은 5대 납입면제를 탑재했다.

하나손해보험 관계자는 “앞으로도 하나은행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당사의 차별화된 상품을 모바일로 판매하여 경쟁력을 높여 나가겠다” 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5 16:07:35 수정시간 : 2021/04/15 16:07:3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